416가족    알립니다
알립니다
'(사)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에서 알려드립니다
글보기
제목서울시로부터 '광화문 광장 세월호 기억공간'의 철거 통보를 받았습니다.2021-07-12 11:20:30
작성자

서울시로부터 '광화문 광장 세월호 기억공간'의 철거 통보를 받았습니다.  



지난 7월 5일 서울시는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에 '광화문 광장 세월호 기억공간'과 관련된 협의를 요청하는 자리에서 일방적으로 7월21일(수) ~ 7월25일(일) 세월호 기억공간 내부의 사진, 물품 등에 대한 철수 요청과 7월26일(월) 세월호 기억공간을 철거할 것을 통보하였습니다. 

 

2020년 7월 서울시로부터 광화문 광장 재구조화를 위해 단계별 공사진행 계획으로 '광화문 광장 세월호 기억공간' 이전에 관해 논의를 요청하였습니다. 이에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4.16연대, 4.16재단으로 '세월호 기억공간 TF' 를 구성하였고, 공사가 진행되는 동안에는 이전 할 수 있으며, 공사 완료 후에는 광화문 광장에 다시 존치 되어야 한다는 입장을 전달하였습니다.

 

이후 서울시와 현재까지 7차례 면담과정에서 전 서울시장의 광화문 광장에 대한 철학과 세월호 가족과 시민들에게 약속한 내용이었던 세월호 기억공간은 시민들의 것임을 전달하고 대안을 마련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 하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서울시는 세월호 기억공간 존치와 관련하여 협의기구를 제안 하였으나 어렵다는 회신을 보내왔습니다.

 

세월호참사 7주기 이후 세월호 기억공간 유지 방안에 대해서 추후 협의 하기로 하였으나, 서울시는 별도의 대안없이 광화문 광장 재구조화 공사 이후에는 존치할 수 없으며 공사가 진행중인 관계로 철거하는 것이 입장임을 밝혀왔습니다. 이에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는 재차  광화문 광장 의미와 세월호 기억공간이 세월호 가족들 뿐만 아니라 시민의 것임을 밝히며 공사에 지장이 있으면 임시 이전하고 광장 조성 후  존치에 대한 입장을 전달하였습니다. 그리고  세월호 기억공간 관련하여 정치적 판단이 필요한 관계로 오세훈 서울시장과 면담을 요청하였습니다.

 

서울시는  일방적으로 철거를 통보하는 자리에서 시민들이 철거를 반대해도 진행예정이며, 세월호 참사를 기억하는 식수 혹은 표지석 설치는 협의해보겠다는 입장을 밝혀왔습니다.

 

이에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입장은 아래와 같습니다. 


 1. 공사 기간중에는 임시 이전할 수 있으며, 완공 후 광화문 광장 재구조화 취지에 맞게 위치는 충분히 협의할 수 있습니다.
 2. 서울시는 이에 대한 대안 마련은 전혀 검토하지 않았으며, 서울시장의 면담 또한 추진하지 않은 것에 유감입니다.
 3. 세월호 가족들은 표지석이나 식수를 원하는 것이 아니며, 광화문 광장 세월호 기억공간은 시민들의 것임에도 불구하고, 지금 서울시의 일방적인 철거 통보는 세월호 지우기라 판단됩니다.
 



1700여일동안 시민들과 투쟁하였던 광화문 천막


 광화문 4.16가족분향소 

 

 이후 세월호천막을 대신하여 들어선

세월호참사의 희생자를 기억하고 시민이 함께하는 전시관

 

사진_2021-07-28_17-32-27

차별에 저항한 영상활동가,

故 박종필 감독의 4주기 추모제를 진행합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악화되고 있는 만큼, 추모제 참가를 원하시는 분들께서는 가급적이면 온라인 참여를 권장드리며, 해당 추모제에 참석하실 분들께서는 아래의 신청서를 작성하여 제출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

– 일정 : 2021년 7월 31일(토), 오후 1시
– 온라인(줌 –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유튜브), 오프라인(마석모란공원)
– 코로나19 상황이 악화되고 있는 만큼, 추모제 참가를 원하는 분들은 되도록 온라인 참여를 권장합니다.

🎬 참가신청서 : https://bit.ly/3f6OC2H

* 바로 링크 접속이 안되어

416가족 > 알립니다 > 박종필 감독의 4주기 추모제 > 참가신청서 접속

Powered by WordPress Pop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