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해요 아이들의 생일
아이들의 생일
생일을 맞은 단원고 희생 학생을 기억합니다
글보기
제목4월 10일 생일인 1반 김주아를 기억합니다2019-04-10 09:34:34
작성자

♤ 우린 어른이 되고 싶었지만 이 되었습니다

 

 

1820번째 4월 16
(2019년 4월 10일 수요일)

 

 ★건강에 안좋으니 과자는 조금만 먹어,

사랑한다고 말 못해서 미안해.★

오늘은,

1반 #김주아 미카엘라학생의 생일입니다.

 

수학여행을 떠나기전 
5월11일에 다가 올 엄마생일에 깜짝 선물을 준비한 주아는 곱게 쓴 편지 두 통을 엄마 가방에 몰래 넣어뒀습니다.
이것이 엄마에게 남긴 마지막 말 이였습니다.
"주아는 이렇게 될걸 미리 알고 있었나봐요 . 바보 같이 착한 우리 딸,그 찬 바닷물로 왜 다시 들어갔니...."
친구들에 따르면 주아는 배 밖으로 거의 빠져 나왔었습니다.

 

 

1반은 배가 기운쪽 가장자리 객실을 쓴 덕분에 탈출하기 가장 쉬었습니다.
출구의 빛을 보고 "살았다"고 생각하는 순간, 바닥으로 쓰러진 케비닛에 머리가 끼어 옴짝달싹 못하는 친구의 "살려달라"는 등뒤의 비명소리를 듣고 발길을 돌렸습니다. 앞서가던 친구가
"위험해, 어딜가?" 
라며 붙잡았지만 뿌리치고 뒤도 돌아보지 않고 객실로 향했습니다.
주아의 마지막 모습입니다.ㅠ

 

 

친구들은 "주아의 평소 모습을 생각하면 목숨을 무릎쓰고 친구를 구하러 뛰어든 행동이 어쩌면 당연한거다"라고 말합니다.
"딸바보 "아버지는
"우리딸은 학생증이 든 지갑을 양손에 꼭 쥔 상태로 발견됐다면서 우리가 자기 찾으러 헤맬까봐 그랬던 것 같다"고 말합니다.

 

 

주아의 꿈은 
서울에 있는 미대에 진학해 시각디자인을 전공하는 것이였습니다.
엄마의 꿈에 나타나..
" 꼭, 다시 태어나 대학에 갈거야~!"
라던 주아의 다짐도..
공부하는 시간이 길어서 게임을 몰아서 했던 걸 혼냈던게 후회된다는 다섯살 터울 언니의 마음도..
이제 더이상 이세상에선 펼칠 수 없습니다.

 

 

주아는 4월 18일에 가족의 품에 돌아왔습니다.
수학여행을 떠나기 닷새전인 2014년 4월 10일 주아의 생일날 엄마는 미역국을 끓여주며 오래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주아는 지금 평택 서호추모공원에 잠들어 있습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기부금영수증 발급 안내 ]

(사)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는 [기획재정부 고시 제2018-17호]에 따라 2018년도에 지정기부금단체로 지정되었습니다. 2019년에 기부해주신 기부금은 기부금 영수증 발급이 가능하고, 연말정산 시 세제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기부금액은 2019.12.31까지 입금된 금액기준입니다.

* ‘국세청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통한 영수증 발급을 원하시면 ‘주민등록번호 13자리’가 등록되어 있어야 합니다.

 

2019년 기부금영수증 신청 방법

☞ 사무처로 직접 신청 (☏475-5382)

 

2019년 기부금영수증 발급 방법

☞ 방법1.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 이용 : 2020.1.15.(수)부터

☞ 방법2. 메일이나 팩스로 발급 : 2020.1.2.(목)부터 (사무처로 별도 문의)

 

– 법인 기부금영수증 발행을 원하시는 분은 사업자등록증을 보내주셔야 합니다.

 

■ (사)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사무처

담당 031-475-5382(직통), 482-0416(대표)

메일 주소 : 416families.acct@gmail.com(회계메일)

팩스 : 031-413-5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