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억해요 아이들의 생일
아이들의 생일
생일을 맞은 단원고 희생 학생을 기억합니다
글보기
제목4월 22일 생일인 4반 김윤수를 기억합니다2017-04-24 11:12:41
작성자

우린 어른이 되고 싶었지만 이 되었습니다 ♤ 

 

 1103번째 416
(2017422일 토요일)

 

오늘은, ...
세명의 아이들이 생일을 맞았습니다.
단원고 명예 3학년 1
#김수경, 2#김민지, 4#김윤수입니다.
김수경과 김민지는 희생학생 명단에 동명이인으로 두 명씩 있습니다.
김민지(1,2)김수경(1,3)입니다.
반순서대로 이야기합니다.
 

 

 

#김윤수 (4)

 

윤수는 남동생이 하나 있는 형제중에 맏이입니다.
어린시절 윤수는
책을 읽어주지 않으면 잠이들지 않는 아이였습니다.
스스로 글을 읽을 수 있게 되면서부터는 늘 책을 끼고 살았습니다.
책읽고, 글쓰고, 그림그리는 게 윤수의 취미생활의 전부였습니다.
윤수는 학교에서 책누리 클럽에서 활동했습니다.

윤수의 꿈은
유명한 방송작가가 되는 것이었습니다.

"....저는 오빠랑 말을 해본적이 없어서 아쉬워요, 그래도 단합갔을 때 오빠가 노래부르는 걸 많이 봤죠,그런 모습도 아직 제 기억속에 남아 있어요.....
416일 새벽 0630분쯤에 "배고프다"라고 단톡에 말하신게 아직도 제 기억속에 생생하게 남아 있어요.
이 기억은 제 기억속에서 평생지워지지 않을거고 제가 잊으려고 하지도 않을 거예요......
오빠 안경 벗은 모습도 보고 싶었는데..."

부모님을 대신해 동생을 돌보고 용돈이 생겨도 자기용돈의 절반을 동생을 위해 아껴둘 정도로 동생을 아끼고 사랑했습니다.
시흥이 집이면서도 다양한 특별활동을 보장하는 단원고가 좋아 지원했던 윤수는 자신이 시나리오를 쓴 "바른말 고운말" 3분짜리 동영상을 제작하였습니다.
#홍종영이 주연이고 #김동혁_최민석이 조연. #박선균이 편집, #김민석이 음향. 그리고 작가겸 촬영감독을 윤수가 맡았습니다.
이아이들 모두가 돌아오지 못했습니다.
윤수의 처음이자 마지막 작품입니다.
윤수는
안산하늘공원에 잠들어 있습니다.


 아이들의 생일을 축하하여주시고 #김윤수를 기억하여주십시요.


#1111분향소전광판무료문자

아이들의 생일케익은 김윤수 ㅡ #임은주님이 보내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 5년 전 그 약속, <국민청원/서명>으로 지켜주세요!! ]

“세월호 CC-TV저장장치, 누가? 왜? 조작하고 바꿔치기 했는가!!”

<세월호참사 특별수사단> 설치와 <전면재수사>로 세월호참사의 진실을 밝히고 안전한 사회를 앞당길 수 있습니다.
<국민청원/서명>에 참여해주세요. QR코드로 지인을 참여시켜주세요.

**특별수사단 국민청원**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77697…

**특별수사단 국민서명**
https://goo.gl/forms/kn2XlF2TvQMkUyaF3

12313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

304명 희생자를 기억하며 진상규명의 길을 끝까지 함께 가겠다는 다짐을 하는 “세월호참사 5주기 기억식”에 초청합니다.

*일시 : 2019년 4월 16일(화) 오후 3시
*장소 : 안산시 단원구 동산로 268 안산 화랑유원지 제3주차창(단원구청 맞은편, 오토캠핑장 옆) 초지역 5분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