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6가족    알립니다
알립니다
'(사)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에서 알려드립니다
글보기
제목[ 기 자 회 견 문 ] 김진태 후보측의 세월호 추모 현수막 훼손 및 절도 행위 규탄한다!2020-04-13 10:23:52
작성자

[김진태 후보측의 세월호참사 추모현수막 훼손 및 절도 행위 규탄 기자회견문]

 

- 김진태 후보측의 세월호 추모 현수막 훼손 및 절도 행위 규탄한다!

- 김진태 후보는 희생자/피해자 가족과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고 즉각 사퇴하라!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을 방해하고 막말을 쏟아냈던 자들이 지난 밤, 또 다시 충격적인 폭거를 저질렀다.

 

춘천 거리에 세월호 추모 현수막이 걸린지 불과 6시간만에 대거 찢겨지고 사라진 것이다.

 

세월호 참사 6주기를 불과 4일 앞둔 밤이었다. 천인공노할 만행을 저지른 범인은 바로, 김진태 후보 포스터를 차량에 부착하고 다니던 김진태 후보 측 인사였다.

 

현장에서 면도칼로 현수막을 자르다가 적발된 현행범은 4장의 현수막을 손에 들고 있었고,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 있던 김진태 선본 차량 문을 열자 무려 23장이나 되는 현수막이 쏟아져 나왔다. 이는 모두 적법한 절차를 거쳐 게시한 현수막들이었다.

 

김진태 후보측은 ‘보기 싫은 현수막 좀 훼손한 것쯤’으로 여길지 모르겠지만, 현수막 훼손은 세월호 유가족과 춘천시민의 애타는 가슴을 갈기갈기 찢은 폭거다. 춘천 시민의 기억과 다짐을 모욕한 것이고 진실과 양심을 훼손한 것이다.

 

무고한 시민과 학생 304명의 목숨을 앗아간 처절한 충격과 아픔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참사의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유가족들은 통한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참사 6주기를 맞이하며 준비한 현수막 한 장 한 장에는 춘천 시민들의 눈물과 정성, 추모의 마음이 담겨 있었다. 이는 모두 춘천시민들의 자발적인 신청을 통해 제작되었으며 문구 하나하나 시민들이 직접 마련해 준 것이었다.

 

세월호 현수막 훼손은 결코 김진태 후보 측 인사 개인의 과실이나 우발적 폭력이 아니다.

 

이번 범행은 전적으로 김진태 후보의 책임이다. 그가 바로 세월호 희생자와 유가족, 국민을 향해 폭력을 저지르고 부추겨 온 장본인 중 한 명이기 때문이다.

 

얼마 전, 차명진 후보가 입에 차마 담기도 힘든 짐승의 언어를 내뱉어 국민들의 분노를 금치 못하게 했던 바가 있다. 그 차명진을 기른 것이 바로 미래통합당이다. 여전히 미래통합당 안에 수 많은 차명진들이 있으며, 그 중에서도 춘천의 차명진이라 부를만한 자가 바로 김진태이다.

 

김진태 후보는 차명진과 더불어 대표적인 세월호 막말 정치인으로 국민들에게 지목되어 왔다.

 

특히, ‘인양 비용이 많이 드니, 아이들을 가슴에 묻자'는 막말은 세월호 유가족과 국민들의 가슴에 대못을 박았고 아직까지도 회자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세월호 진상규명 특별법, 사회적참사진상규명법을 비롯한 세월호 관련 법안을 사사건건 반대하며 수사-조사 방해와 진실 은폐에 앞장섰다. 더군다나 세월호 막말과 진상규명방해행위로 국민들로부터 무수한 지탄을 받아왔음에도 아직까지 단 한번의 사과조차 하지 않았다. 사과는커녕 일말의 부끄러움도 없기에 그 운동원과 지지자들이 어제 밤과 같은 만행을 저지르지 않았겠는가.

 

이런 천박하고 잔인한 정치세력에게는 사과를 요구하는 것 조차 과분하다.

 

우선 수사기관은 즉각 김진태 후보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해야 한다. 선거가 코 앞인 상황에서 김진태 후보 선본 관계자가 공식선거운동 차량을 활용한 범죄 행위에 그 이해의 직접당사자인 김진태 후보의 직접지시 여부를 확인하는 것은 상식적이며 증거인멸의 여지가 다분한 상황에서 압수수색이 시급하다.

 

더불어 4.15 총선 다음날이 바로 세월호 참사 6주기가 되는 4월 16일이다. 4.16을 목전에 두고서도 김진태 후보가 뻔뻔하게 국민의 표를 구걸하는 것을 도저히 용납할 수 없다.

 

김진태 후보측이 저지른 범죄행위에 대해 강력히 처벌한 처벌을 촉구한다.

수사기관은 김진태 후보에 대한 즉각적인 압수수색을 시행하라!.

김진태 후보는 즉각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고 즉각 사퇴하라!

 

2020년 4월 13일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위한 춘천시민행동

(사)4.16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

4월16일의약속국민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