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식
소식
'(사)4.16 세월호참사 가족협의회' 및 416활동과 관련된 최근 소식을 알려드립니다
글보기
제목[김기춘 1년 집유2년, 김장수 무죄, 김관진 무죄, 윤전추 8월 집유2년 선고 결과, 세월호참사 유가족 입장 발표]2019-08-14 17:07:39
카테고리진상규명
작성자

[김기춘 1년 집유2년, 김장수 무죄, 김관진 무죄, 윤전추 8월 집유2년 선고 결과, 세월호참사 유가족 입장 발표]


오늘 우리 가족들은 사법농단세력의 횡포를 또다시 몸소 겪었습니다. 피해당사자로 재판방청을 위해 법정을 찾은 가족들을 검색대에서부터 제재했습니다. 


“부모이기에 포기할 수 없다”는 조끼에 쓰여진 글귀가 그렇게 위협적입니까?


법정 앞에선 방청권 배부가 끝났다며 피해자 가족들의 입장 자체를 가로 막았습니다. 가족들의 항의에 경찰을 불러 끌어내라고 지시한 등 오늘 ‘30형사부 권희 재판장’의 행태를 묵과할 수 없습니다. 피해자를 배제시킨 재판 결과가 어떨지 이미 불을 보듯 뻔했습니다. 이러려고 권희 재판부는 가족들의 방청을 막았던 겁니다.

 

아니나 다를까 오늘 권희 재판부의 판결은 솜방망이 처벌입니다. 
김기춘, 김장수, 김관진, 윤전추 이들은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지켜본 세월호참사의 최고책임자, 박근혜를 보호하기 위해 국정을 농단해 대국민사기극을 일삼은 자들입니다. 


박근혜의 세월호참사 7시간의 죄행을 감추기 위해, 박근혜 독재권력을 보호하기 위해, 
국가문서까지 조작해 진실을 감췄던 자들입니다. 304명 희생자와 피해자 가족, 나아가 대한민국 국민을 기만했던 자들입니다. 이런 자들에게 이 따위 무죄를 줄 수 있단 말입니까?

 

박근혜 독재권력을 지키고 보호하기 위해 ‘눈 하나 꼼짝 않고’ 문서조작으로 대국민사기극까지 일삼은 이번 사건은 세월호참사의 ‘빙산의 일각’에 불과합니다. 박근혜 7시간을 감추기 위해 조작까지 서슴지 않은 자들입니다. 이 하나만을 보더라도 박근혜와 김기춘, 김장수, 김관진, 윤전추 등 국정농단 세력들이 304명 국민의 살인범죄를 감추기 위해 얼마나 감추고, 조작을 일삼았을지 알 수 있습니다.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책임자처벌을 위한 전면 재수사는 이번 재판결과를 보더라도 꼭 필요합니다.

 

-박근혜 국정농단세력에게 솜방망이 처분한 권희 재판부 규탄한다!
-국정농단, 사법농단 적폐쓰레기들 청산하자!
-세월호참사 조작, 대국민사기극 전면 재수사하라!

 

http://416act.net/notice/88291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기부금영수증 발급 안내 ]

(사)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는 [기획재정부 고시 제2018-17호]에 따라 2018년도에 지정기부금단체로 지정되었습니다. 2019년에 기부해주신 기부금은 기부금 영수증 발급이 가능하고, 연말정산 시 세제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세제혜택을 받을 수 있는 기부금액은 2019.12.31까지 입금된 금액기준입니다.

* ‘국세청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를 통한 영수증 발급을 원하시면 ‘주민등록번호 13자리’가 등록되어 있어야 합니다.

 

2019년 기부금영수증 신청 방법

☞ 사무처로 직접 신청 (☏475-5382)

 

2019년 기부금영수증 발급 방법

☞ 방법1.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 이용 : 2020.1.15.(수)부터

☞ 방법2. 메일이나 팩스로 발급 : 2020.1.2.(목)부터 (사무처로 별도 문의)

 

– 법인 기부금영수증 발행을 원하시는 분은 사업자등록증을 보내주셔야 합니다.

 

■ (사)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사무처

담당 031-475-5382(직통), 482-0416(대표)

메일 주소 : 416families.acct@gmail.com(회계메일)

팩스 : 031-413-5380